선린53동기회

 
  자유게시판
  유머/한담방
  사진/아름다운글
  음악감상방
  성 인 방
  추억의 사진방

 
     

지옥간 흥부와 놀부

작성자 : 박용설


◈◈◈
저승 간  놀부와 흥부◈◈◈


    저승 간 흥부 내외와
    놀부 내외가 염라대왕 앞에 섰다.

    염라대왕......,흥부와 놀부는 듣거라......,
    지금 너희들 앞에 똥통과 꿀통이 있느니라.
    각자 어느 통에 들어가겠는고?
    놀부 잽싸게 먼저 말한다. 저는 꿀통에 들어 가고 싶습니다.

    염라대왕......, 그런가?
    그렇다면 허는 수 없군, 놀부는 꿀통에 그리고
    흥부는 똥통에 들어갔다 나오너라.
    두 사람은 염라대왕이 하라는 대로 했다.

    염라대왕......, 너희 형제는 서로 마주 서거라.
    그리고 서로 상대의 몸을 깨끗하게 핥아라.
    놀부는 죽을 상이 되고 말았다.한참 후, 다음은 아내들 차례...

    염라대왕......, 흥부아내와 놀부아내는
    각자 어느 통에 들어갔다 나오겠는가?
    놀부아내는 얼른 놀부를 쳐다본다.

    놀부는 똥통에 들어 가라는 눈짓을 한다.
    놀부아내, 대왕님~ 저는 똥통에 들어가고 싶어요.

    염라대왕......, 오. 그러냐! 허는 수 없지.
    놀부아내는 똥통에, 그리고 흥부아내는 꿀통에 들어갔다
    나오너라.  두 여인은 염라대왕이 하라는 대로 했다.

    염라대왕......, 지금부터 흥부와 놀부는
    각자 자기 아내와 마주 서거라.
    그리고 각자 자기 아내의 몸을 깨끗이 핥아라.

    불쌍한 놀부 드디어 기절하고 말았다!!!






자지(自知)는 만지(晩知)고, 보지(補知)는 조지(早知)라
웃겨! 정말로 웃겨!

태그연습장